북구 당사자연산직판장, 판지수산물 구이단지 일부 매장 수산물 드라이브 스루 서비스 운영

사회 / 이기암 기자 / 2020-04-02 15:46:26
문 닫았던 수산물판매장 3곳 3·8일 영업 재개...현장판매와 병행 서비스

 

[울산저널]이기암 기자=울산 북구 내 수산물유통시설 일부 매장이 드라이브 스루 서비스를 운영하기로 했다. 2일 북구에 따르면 3일부터 당사자연산직판장, 8일부터 판지수산물 구이단지 일부 매장에서 드라이브 스루 서비스를 제공한다.


당사자연산직판장(북구 용바위1길 25, ☎298-5468)은 3일부터 일주일간 현장식당은 문을 열지 않고 드라이브 스루 서비스만 시범 실시하며, 판지수산물 구이단지(북구 판지1길 42, ☎292-8831)는 8일부터 드라이브 스루와 현장판매 방식을 병행한다. 방식은 전화로 미리 주문 후 수령시간을 안내받고 해당 시간에 맞춰 방문하면 차 안에서 바로 결재와 수령이 가능하다.

주요 판매품은 도다리와 광어, 가자미, 잡어모둠, 장어구이세트, 조개모둠 등으로, 1kg 기준 2~4만원대 가격으로 판매된다. 북구 지역 내 위치한 정자활어직매장, 당사자연산직판장, 판지수산물 구이단지 3곳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지난 2월 25일부터 현재까지 휴업을 실시했으며, 이에 따른 활어 소비 급감으로 지역 어업인들과 수산물 판매업자들은 경영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북구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수산물 소비가 위축돼 어업인과 수산물 판매업자의 어려움이 커지고 있으며 신선한 수산물을 안전하고 저렴하게 구매해 맛있게 먹고 면역력을 키우는 것이 지금의 위기를 극복하는 것은 물론 어업인들에게도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북구는 드라이브 스루 서비스 판매 추이를 살핀 후 다양한 판매 방법을 적용해 서비스를 연장 추진할 계획이다.

[ⓒ 울산저널i.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구독신청

오늘의 울산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