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단 대개조 사업 추진 속도 낸다”

경제 / 이기암 기자 / 2021-05-24 16:25:06
24일, 준비 회의 ‘민‧관‧산‧학 거버넌스’구축
세부사업 협업으로 추진 탄력…스마트그린산단 추진도 논의
▲ 산단 대개조 협업체(거버넌스)는 혁신중개자, 지식생태계, 산업생태계 등 3개 그룹이 협업체계를 구축해 기술개발, 인력·지식·기술제공 및 협력, 자문 등의 역할을 수행한다.
 

[울산저널]이기암 기자=산단 대개조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민관산학 협업체(거버넌스)’가 구성 운영된다. 울산시는 24일 한국산업단지공단 울산지역본부 4층 대회의실에서 시 주관으로 ‘산단 대개조 추진 민‧관‧산‧학 협업체(거버넌스) 구성 시작(킥오프) 회의’를 열었다.


이날 회의는 울산미포 국가산단 대개조 추진 현황 및 계획 설명, 세부사업별 추진현황 및 계획 설명, 스마트그린산단 관련 추진계획, 토론 등으로 진행된다. 산단 대개조 협업체(거버넌스)는 혁신중개자, 지식생태계, 산업생태계 등 3개 그룹이 협업체계를 구축해 기술개발, 인력·지식·기술제공 및 협력, 자문 등의 역할을 수행한다.

산단 대개조 사업은 울산‧미포국가산단을 거점산단으로 테크노, 이화, 매곡, 모듈화 일반산단과 연계해 수소전기 자율주행차 산업육성 등 6개 분야에 친환경 수소전기차 복합관리센터 구축 등 33개 세부사업으로 구성돼 있다. 산단 대개조 거버넌스는 총 33개 세부 과제별 울산시 담당부서(15명), 울산과학기술원(UNIST), 한국폴리텍대학, 울산테크노파크, 울산정보산업진흥원 등 관련기관(17명), 석유화학단지공장장협의회, 매곡산단 입주기업체협의회 등 산업계(6명) 등에서 관련 인력 총 38명이 참여하여 사업을 주도한다.

‘스마트그린산단’에 대해서는 내년도 추진단 구성·운영 계획과 신규사업 발굴을 심도있게 논의하고 울산시와 한국산업단지공단 울산지역본부는 유기적으로 협력해 지역산업에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는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스마트그린산단 사업’은 울산‧미포국가산단에 한하여 스마트편의시설 확충, 스마트제조혁신 기반 구축, 스마트제조 고급인력 양성 등의 개별 사업을 추진하는 것이다.

 

[ⓒ 울산저널i.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기암 기자 이기암 기자

기자의 인기기사

뉴스댓글 >